[경불진190305]양극화 3위 영국이 외로움을 병으로 인정한 까닭?

박성훈
2019-03-05 15:41:26
3    

영국 정부는 세계 최초로 외로움부 라는 부처를 신설하고 장관을 임명하는 등 외로움이 개인의 감정문제가 아닌 국가적 차원의 문제이자 질환이라고 인정했는데... 영국은 미국, 한국 다음으로 양극화가 심한 나라이자 세계에서 주거비가 세번째로 비싼 곳으로 소득이 줄어들면 노숙자 신세를 면하기 어렵다고. 현재 영국인 200명 가운데 1명꼴로, 런던 시민 50명 가운데 1명꼴로 노숙을 할 정도라는데... 쉐어하우스, 손자 공유, 시니어식당 등 외로움 해결에 대한 다양한 해법이 등장하고 있지만 부의 재분배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는 이상 구호에 그칠 가능성이 크다고.

 

 

#부의재분배 #양극화심화 #양극화순위 #거주비 #영국노숙자 #런던노숙자 #계층사다리 #대처총리 #외로움부 #외로움부장관 #우울증 #손자공유서비스 #경제브리핑 


• 경제브리핑 - 불편한 진실 팟캐스트입니다.

• 상품구매시 [후원할 창작자]에서 '경불진'을 지정하시면 판매 수수료의 일부가 후원됩니다.



댓글[0]

열기 닫기

1 2 3 4 5 6 7 8 9 10 ››
 

콩가루연합